게시판

수상레저의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로 국민경제의 밑거름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업계뉴스

바다 위를 떠다니는 나무 별장, 보드와 요트

작성자 특수법인 한국마리나협회 날짜 2022-10-04 13:36:19 조회수 6481

바다 위를 떠다니는 나무 별장, 보드와 요트

 

티크의 최대 소비처는 크루즈 유람선이나 요트, 보트이다. 그다음 쓰임이 많은 곳이 고급 가구이다. 요트나 크루즈 선박 내에 들어가는 가구들 상당 부분도 티크로 제작되기에 선박 자체가 곧 티크라고 봐도 무방할 것이다. 티크가 물에 강한 이유는 다량의 유분을 함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동남아 등지의 수상가옥이 티크로 지지대를 삼고, 다시 고재라는 이름으로 수출되고 있다는 사실은 널리 알려져 있다. 또 신축성이 적고, 내구성이 크며, 가공하기 쉽다는 점이 티크의 수요를 선박 용도로 한정 짓게 했다.

 

https://woodplanet.co.kr/news/view/1065587856056280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